탈모크리닉

피부비만크리닉

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
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

대표번호

  • 편하게 문의주세요. 031-856-3007
 
모발이식술은 이용되는 모발의 종류에 따라 본인 머리카락을 이용하는 자가모발이식술과 인체에 무해한 물질로 구성된 인공모발이식술로 나눌 수 있으며, 대개 국소마취 하에 시행하고 반드시 입원을 필요로 하지 않아 주로 통원 치료로 시행됩니다.
자가모발이식술의 수술 방법은 모발이 존재하는 뒷머리 부분에서 모낭을 포함한 모발을 약 1×10 cm 크기로 채취하여 조심스럽게 크기에 따라 여러 종류의 다발로 나눈 후 모발이식기, 펀치, 또는 모발이식용 칼날 등을 이용하여 탈모된 부위에 구멍을 뚫고 여기에 머리카락을 일일이 심어 주는 방법으로 시술 됩니다.

일반적으로 1회 당 250-500개의 다발을 이식하는데 이 때 한 개의 다발에서 평균 3-4개의 머리카락이 나게 되므로 실제로 머리카락의 숫자로는 적어도 500-1,500개 정도를 이식하게 되며, 이식하는 모근들 간의 간격은 2-4 mm 정도입니다.

그 이유는 처음부터 너무 촘촘하게 심으면 혈액순환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아서 이식한 모근뿐만 아니라 탈모된 피부 자체가 괴사에 빠질 위험이 커지기 때문입니다.
모발 이식의 횟수는 적어도 1개월(보통 3-6개월) 이상 간격으로 몇 번(최소 2회 이상)이라도 시행할 수 있습니다.

이식한 모발의 일반적인 생존율은 80-95% 정도이며 대부분이 이식한 후 첫 3주 동안에 옮겨 심은 모근에서 머리카락이 일단 빠지고 3개월 정도 지나면서 새로 머리카락이 자라나는데, 이때 생존하여 자라나는 머리카락은 공여부의 성질을 그대로 지니므로 머리카락은 뒷머리의 머리카락과 같이 평생 지속되는 수명과 모양을 나타냅니다.

이 방법은 다른 수술방법과 병용하여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, 머리 이외에도 신체의 굵은 털이 나는 부분 즉, 눈썹부위, 음모부위에도 적용이 가능하고 부모 형제지간 이더라도 타인의 것은 안되고 본인의 모발만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.

인공모발이식술의 경우 본인의 머리카락을 채취할 필요가 없다는 장점이 있지만 이물반응으로 인해 염증과 반흔이 형성된다는 단점이 있고 이물반응의 정도는 개인차가 심하게 나타나므로 조심스럽게 시행되어야 합니다.

이 방법은 현재 소수의 선택된 사람에게 자가모발이식술의 보충 방법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.